'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
  • 이슈메이커
  • 승인 2023.01.18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
 
 
디즈니+
ⓒ디즈니+

 

뛰어난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최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는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슈퍼주니어의 역사를 기록한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이 오늘 오후 5시 공개를 앞두고, 관전 포인트를 공개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 해 한 해 성장해가는 슈퍼주니어 멤버들의 변화를 마주하다
2005년, 초대형 그룹으로 데뷔 후 아시아를 넘어 월드클래스 아티스트로 성장하기까지, 단 한 번도 세상에 꺼내지 않았던 솔직한 이야기를 담아낸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은 슈퍼주니어의 치열했던 연습생 시절부터, 한 번도 본 적 없는 초대형 프로젝트 그룹 ‘슈퍼주니어 05’로의 시작을 거쳐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그들의 탄생과 데뷔 이야기를 가감없이 보여줄 것으로 기대감을 안긴다. 특히 데뷔를 준비하던 시절의 풋풋함이 묻어나는 모습부터 한 해 한 해 활동을 이어가며 성장해가는 슈퍼주니어의 변화된 모습을 한 눈에 만나볼 수 있어 그때 그 시절을 추억하며 돌아볼 수 있게 하는 떨림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털어 놓는 ‘진짜’ 솔직한 이야기
어느덧 데뷔 20주년을 향해가는 슈퍼주니어 멤버들의 단 한 번도 세상에 꺼내지 않았던 진짜 속마음을 만날 수 있는 것 또한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하루하루가 경쟁이고 도전이었던 데뷔 전 솔직한 심경부터, 데뷔 후 수많은 팬들을 마주하며 K-POP 열풍의 중심에 섰던 순간들. 그리고 지금의 ‘슈퍼주니어’를 지켜오기까지 겪었던 거친 가시밭길과도 같았던 걸음걸음에 대해 슈퍼주니어 멤버들은 그 어느때보다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깊은 공감과 여운을 선사할 것이다.
 
슈퍼주니어를 통해 K-POP 산업에 관한 통찰력을 엿보다
데뷔 전부터 슈퍼주니어를 가장 가까이에서 지켜본 前 슈퍼주니어 헤드매니저이자, 현재 SM엔터테인먼트 COO인 탁영준 대표는 <슈퍼주니어: 더 라스트 맨 스탠딩>을 통해 슈퍼주니어 라는 그룹의 탄생 과정부터 기쁨과 아픔, 환희와 절망 속에 함께 성장해온 나날들에 대한 비하인드를 가감없이 전한다. 또한 음악평론가 김윤하, 임진모, 김작가 등 전문가들이 바라본 슈퍼주니어를 통해 데뷔 전부터 늘 화제의 중심에 있던 슈퍼주니어의 지난 날을 돌아보며 K-POP 산업에 관한 통찰력까지 엿볼 수 있는 재미를 더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