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특허청‘제52회 발명의 날 유공’대통령상 수상
달서구, 특허청‘제52회 발명의 날 유공’대통령상 수상
  • 임성희 기자
  • 승인 2017.06.14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국 지자체 유일 발명 확산 등 지식재산 사업 공로 인정, 단체 부문 최고 영예-
[이슈메이커=임성희 기자]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가 올해 특허청‘제52회 발명의 날 유공포상’에서 전국 자치단체 중에서는 유일하게 단체부문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14일 오후 2시, 서울 63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제52회 발명의 날 기념식’과 함께 열렸다.

‘4차 산업혁명, 발명으로 열어갑니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구자열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위원장 겸 한국발명진흥회장, 이영대 특허청 차장을 비롯해 발명·특허 유관단체장, 발명가 및 학생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발명의 날 유공포상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해 지식기반사회 구축을 위한 범국민적 발명 분위기 확산과 우수 발명 창출 등 발명 진흥에 왕성한 활동과 우수한 실적을 거둔 개인, 단체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서류심사 등을 통해 매년 선정, 시상하고 있다.

달서구는 2010년 4월 특허청으로부터 전국 최초로 지식재산도시로 선정된 이후 주민과 학생들을 위한 발명교육 및 진흥사업, 중소기업 지식재산 창출지원 사업 등을 지속 펼쳐와 전국에서 모범적인 지식재산도시로 자리매김해왔다.

특히, 자연과 함께하는 1박 2일 가족발명 희망캠프, 신나는 발명체험 한마당, 창의발명 가족경진대회, 초등학생 발명퀴즈왕 선발대회, 찾아가는 학생·학부모 지식재산 특강, 발명 교실 등 자치단체 단위로는 독보적으로 다양한 발명 분위기 확산 사업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력 향상은 물론 온 가족이 함께하는 가족 화합의 장을 열어 왔다.

4차 산업 혁명을 주도할 창의적 미래 인재 양성과 지식기반 사회 구축을 위한 발명 분위기 확산 등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아 전국 자치단체에서는 유일하게 단체부문 최고상인 대통령 기관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좌측부터 5번째 이영대 특허청 차장, 6번째 이태훈 달서구청장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4차 산업 혁명을 대비해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핵심 역량인 인성·감성·창의적 사고 등을 갖춘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가정에서, 생활 속에서 무한한 상상력과 다양한 아이디어를 이끌어낼 지식재산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으며, 미래 달서구에서도 스티브잡스와 같은 창의적인 인재가 나올 수 있다는 원대한 희망을 가지고 한 단계 새롭게 도약하는 도시를 60만 구민과 함께 꿈꿔 나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