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안전을 생각하는 연료절감형 발전기 개발
환경, 안전을 생각하는 연료절감형 발전기 개발
  • 남윤실 기자
  • 승인 2012.08.29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한 제품개발 통해 환경 경영체제, 군 안전진단 적격업체 인증
[이슈메이커=남윤실 기자]

[1% Power & Green Company] (주)다텍 송철희 대표

 

전자장비, 전자통신 제품의 발달과 더불어 전력 수요가 늘어나면서 기본전력 외에 비상시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도록 대체할 수 있는 발전기의 산업이 발달하고 있다. 이에 (주)다텍은 친환경적이면서도 경제성, 안전성을 갖춘 발전기를 고집하고 있다. 이미 환경 경영체제 인증, 군 안전진단 적격 업체로 인증을 받아 세계로 수출 하고 있는 (주)다텍 송철희 대표를 만나봤다.

 

 

 

40년간 쌓아온 기술력으로 설립한 (주)다텍

(주)다텍의 송철희 대표는 건설기계 장비 분야에 40여년간 몸담으면서 얻은 기술과 노하우로 2007년 (주)다텍을 설립했다. 그동안 디젤 발전기 분야에서 쌓아온 축적된 기술과 고객중심의 최적화된 엔지니어링 능력으로 빠른 시간 내에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았고, 국내외 많은 기업과 교육기관과의 기술제휴로 제품의 품질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킴은 물론 동남아, 중동, 중남미에 수출하는 등 더욱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을 하고 있다.

(주)다텍은 이미 다수의 특허와 디자인등록증, ISO9001, ISO14001, CE인증을 받음으로써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국내에선 가장 다양하고 우수한 제조 설비를 보유하고 있으며 제천공장 확장을 통해 소형발전기, 중대형발전기, 특수발전기 등 더 많은 제품을 개발해 대량생산으로 공급을 늘릴 계획이다.

아울러 (주)다텍의 제품은 경제성, 안전성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발전기 디자인으로 주목 받고 있다. 기존에 오래된 모델들을 계속 출시하는 타 발전기 업체들과 달리 발전기는 투박하다는 인식을 바꾸기 위해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참신한 (주)다텍만의 로고로 제품의 특별함을 추구하며 브랜드화 만든다는 것이 (주)다텍의 전략이다.

또한 2003년 군 안전진단 적격업체 인증, 2004년 환경경영 체제 인증을 받은 (주)다텍 송철희 대표는 "촉각을 다투고 완벽한 성능을 요구하는 전시상황에서 충실한 제품의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완벽성을 추구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군 안전진단 적격업체로 인증 받은 것에 대해 "인위적 환경 창조로 인해 피폐해져가는 생활을 자연적인 환경으로 되돌려서 쾌적하고 경제적인 삶을 영위하는데 일조하려고 합니다"라며 거듭 강조했다.

 

“인재육성사업, 그린사업에 전념할 것“

(주)다텍은 친환경 조력 발전기를 만들기 위해 연구, 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제 발전기도 친환경적이고 경제성을 고려해 연료절감형 발전기로 만들어 모든 면에서 뛰어난 제품을 개발해야 우리나라 발전기 산업이 성장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그것을 발판으로 (주)다텍은 인재육성 사업도 계획하고 있다. 우리나라 발전기 산업의 발달을 위해서 근본적으로 필요한 전문직 인재들을 발굴해서 더 많은 인력을 키우겠다는 것이다.

송철희 대표는 "요즘은 젊은 사람들은 이런 유사 업종에 잘 종사하지 않습니다. 이제는 전문직 시대이고 달인만이 살아남을 수 있는 시대이기 때문에 금년에는 전문직 인재들을 육성할 계획입니다. 제천에 있는 대학교나 전문대학의 전문학과에 학생들을 위한 장학제도를 만들어서 사업에 필요하고, 나라에 필요한 인재들을 발굴해내는 것이 목표입니다"라며 힘주어 말했다.

송철희 대표는 항상 직원들에게도 "오늘 계획한 일은 미루지 말고 그날 끝내야합니다"라며 사훈을 되새겨 준다고 한다. 이렇듯 (주)다텍의 성공요인은 신용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기 때문에 제품의 성능에 대해서 정확히 알고 제품상의 손상이 왔을 때도 신속하게 대처해주는 것이 바탕이 되어 신뢰를 얻는 기업이 될 수 있었던 것이다. 이제 국내를 넘어 세계적 글로벌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주)다텍의 기술력과, 연구개발이 발전기산업에 없어서 안 될 브랜드가 되는 것도 얼마 남지 않아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