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시작 알리는 노란 빛의 전령
봄의 시작 알리는 노란 빛의 전령
  • 김남근 기자
  • 승인 2018.03.08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남근 기자]

구례군 산수유마을
 

봄의 시작 알리는 노란 빛의 전령


 

매년 3월이면 가장 먼저 봄의 시작을 알리는 노란 빛의 전령이 우리를 찾아온다. 겨우내 얼어붙었던 가지에 꽃망울을 맺어 수줍은 듯 작은 얼굴을 내보이는 산수유 꽃. 아직 추위 채 가시지 않았지만, 꽃의 여리한 자태를 보고 있나니 몸도 마음도 녹아내리는 듯하다. 단단히 얼어 그 자리를 지키던 냇물도 따뜻한 봄 햇살에 녹아 제 갈 길을 찾아 흐른다.
 

  여몄던 옷깃을 풀고 노오란 봄의 빛을 찾아 떠날 수 있는 춘(春) 3월이 돌아왔다. 늑장 추위가 기승을 부렸던 만큼 봄을 찾아 문밖을 나서보는 건 어떨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