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옷, 매서운 추위로부터 나뭇가지를 보호하다
겨울옷, 매서운 추위로부터 나뭇가지를 보호하다
  • 김도윤 기자
  • 승인 2018.01.05 0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도윤 기자]

 

 


겨울옷, 매서운 추위로부터 나뭇가지를 보호하다 

 

나뭇가지는 봄, 여름에 녹색 비단옷을 입는다. 초록색 비단옷은 가을이 되면 형형색색 화려한 색으로 변화한다. 하지만 겨울이 되면 비단은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앙상해진 나뭇가지는 비단옷 대신 새하얀 외투를 걸친다. 나뭇가지는 외투 하나로 겨울의 매서운 칼바람을 이겨내는 것이다. 

 

  우리 주변에는 나뭇가지처럼 시린 겨울을 홀로 견뎌대는 이들이 있다. 나뭇가지의 체온을 지켜주는 눈처럼 그들에게 따스한 온기를 베푸는 사회가 되기를 바란다.    

사진 김남근 기자 / 글 김도윤 기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