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향] 3월 中 위안화 표시 금 가격, 역대 최고치 경신...월간 상승률 9.68%
[경제동향] 3월 中 위안화 표시 금 가격, 역대 최고치 경신...월간 상승률 9.68%
  • 이종철 기자
  • 승인 2024.04.0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장(浙江)성 후저우(湖州)시의 한 금은방을 찾은 고객이 지난해 12월 4일 금 장신구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제공)

[이슈메이커=신화통신] 위안화 표시 금 가격이 계속해서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

월초와 월말 두 차례 강세를 보인 지난달 위안화 표시 금 가격의 월간 상승률은 9.68%를 기록했다.

지난 3월 뉴욕 상품거래소에서 금 선물가격은 누적 9.8% 올라 3년여 만에 월간 기준 가장 큰 오름세를 보였다. 이에 힘입어 위안화 표시 금값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지난달 29일 상하이금거래소에서 금 현물 거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AU99.99의 종가는 g당 527.54위안(약 9만8천122원)까지 상승하며 지난 2월 29일 종가보다 9.68% 뛰었다. 지난 1일 AU99.99는 계속 상승해 g당 533.74위안(9만9천275원)으로 마감해 다시 한번 최고치를 경신했다.

2일 일부 금은방의 귀금속 가격은 g당 690위안(12만8천340원)을 넘어섰으며 투자형 골드바 가격 역시 g당 540위안(10만440원)을 웃돌았다.

류바오(劉寶) 궈화(國華)주얼리황금투자부 매니저는 금값이 이미 최고점에 이르렀다고 생각하는 고객은 황금을 매도하는 반면 금값 상승 가능성이 여전히 있다고 판단하는 고객은 매입에 나서고 있다고 짚었다. 통계적으로 두 집단이 거의 반반을 이루게 되면서 금값의 고공행진이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왕리신(王立新) 세계금협회(WGC) 중국지역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 데다 지정학적 리스크가 오히려 높아진 것이 금값 상승을 이끌었다고 진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김광성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