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전화 외교’
박병석 국회의장,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전화 외교’
  • 최형근 기자
  • 승인 2022.01.14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최형근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전화 외교’
 
 
ⓒ국회

 

박병석 국회의장이 13일 오후 의장집무실에서 카자흐스탄 알마티공항에 발이 묶였던 아시아나 항공기의 정상 운항과 관련해, 나그마툴린 누를란 자이룰라예비치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전화 통화를 했다.
 
박 의장은 이 전화 통화에서 “카자흐스탄 알마티 공항에 있는 한국 항공기가 곧 한국으로 출발한다는 보고를 받았다. 약 50여 명의 한국인과 카자흐스탄 외교관이 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지원 조치를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니그마툴린 의장은 “치안이 안정되고 있다. 카자흐스탄 정부는 국내 거주 중인 외교관 등 외국인과 외국 기업 등에 대한 보호에 최선을 다 하고 있다”며 아시아나 항공기의 이륙 결정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박 의장은 지난해 9월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세계국회의장회의장에서 나그마툴린 의장과 만나는 등 최근 8개월동안 세차례 소통 기회를 가졌다.
 
카자흐스탄에서는 지난 2일 대규모 시위가 일어났다.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은 비상사태를 선포하는 등 사태 수습에 나섰다. 현재 시위 중심인 알마티시에서도 차량 운행이 이뤄지는 등 사회질서가 회복되는 모습이다.
 
박 의장은 또 “양국의 협력관계를 변함없이 지속하고 발전시키길 희망한다. 카자흐스탄에 있는 200여 개의 한국 기업과 한인들, 고려인들에 대한 의장님의 각별한 관심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니그마툴린 의장은 “카자흐스탄에게 한국은 핵심전략파트너이며, 아시아태평양에서 중요한 국가다”고 화답했다.
 
박 의장은 “올해는 양국 수교 30주년인데, 뜻 깊은 해를 맞아 의장님께서 한국을 방문해주시길 바란다”고 방한을 공식 요청했고, 니그마툴린 의장은 조만간 한국을 방문하겠다고 답했다.
 
니그마툴린 의장은 “전화를 주셔서 감사하다. 친구의 전화가 아닌 형제의 전화를 받은 것 같아 기쁘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