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형 메일보안 솔루션으로 IT업계 선도할 것
지능형 메일보안 솔루션으로 IT업계 선도할 것
  • 박경보 기자
  • 승인 2016.02.0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박경보 기자]

 

지능형 메일보안 솔루션으로 IT업계 선도할 것


 

 

 

IT업계가 빠르게 성장하면서 기업들의 최근 화두는 바로 ‘해킹’과 ‘보안’이다. 최근의 관공서와 기업들은 해킹의 위협에 늘 시달리고 있고, 실제로 보안에 잠시만 소홀해도 막대한 피해를 초래할 수 있다. 최근 (주)기원테크는 악성사기메일로부터 완벽하게 안전할 뿐만 아니라 아웃룩과의 호환성 기능을 탑재한 고객맞춤형 메일 보안 솔루션을 개발해 업계의 큰 관심을 얻고 있다.
 

메일 보안 솔루션인 시큐메일과 국내 유일의 지능형 필터링 기능을 적용한 차세대 메일 방화벽인 시큐 메일 가드를 결합한 ‘시큐메일 클라우드’를 중점 보급하고 있는 기원테크는 특히 대기업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보통 이메일 접속 후 광고성 메일을 정리하는 시간은 매일 평균적으로 20분에 이르고 있고 이메일 해킹을 통한 무역 대금 사기 피해액은 지난 2014년을 기준으로 약 63억 원에 육박했다. 이러한 시장상황 속에서 탄생한 기원테크의 시큐메일 클라우드는 현대 오일뱅크 등 다양한 고객사들로부터 사용되면서 호평 받고 있다. 이에 기원테크는 최근 ‘2015 대한민국 기업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기도 했다. 
 

김동철 대표는 벌써 20년이 넘게 IT 솔루션을 선도해온 기원테크를 안정적으로 이끌어온 CEO이다. 그는 최근의 트렌드에 초점을 맞추고 ‘이메일’에 집중했다. 그는 “시큐메일은 수 만가지의 방법으로 시도되는 지능형 사기메일과 APT 공격메일 등의 해킹메일을 메일방화벽이 스스로 학습하고 판단하여 대응하는 차세대 메일 방화벽입니다. 지금까지는 알려진 메일 피해사례들에 대한 방어만 가능했다면 ‘시큐메일 가드’는 분석되지 않은 메일 피해에 대해서도 독자적으로 식별해낼 수 있는 대응기능을 탑재한 지능형 메일 방화벽입니다”라고 소개했다.
 

기원테크는 작년 하반기에 2015년도 하반기 기원테크는 포항지사를 설립하여 S/W유망지역으로 거론되고 있는 경북지역에 IT 솔루션 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거점을 마련했다. 향후 기원테크는 세종시, 강릉 지사와 같은 전국적으로 지사화를 통해 기원테크만의 ERP, 그룹웨어, 메일보안 등의 통합 IT 솔루션서비스를 전국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김동철 대표는 앞으로 중국, 인도 등에도 통합 IT 솔루션서비스를 수출하는 장기적인 계획을 가지고 있다. 김동철 대표는 기업들의 최적화를 위해 커스터마이징 형태로 개발되는 기원테크의 IT 통합 솔루션 서비스를 전 세계적으로 알리는 것에 가장 큰 목표를 두고 있다. 
 

그는 기본에 충실한 회사를 만들기 위해 기술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독보적인 기술은 회사의 경쟁력이라는 생각이다. 하지만 그것보다도 우선하는 것은 고객을 대하는 마음이다. 그는 고객의 요청이나 니즈(Needs)를 빠르게 파악하고 처리하는 것이 기업 경영의 최우선이라고 역설했다. 30년 동안 걸어온 김동철 대표의 개발자로서의 노력이 진정한 결실로 맺어지길 기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