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다인, 드라마 '엘리스' 종영 소감 남겨
배우 이다인, 드라마 '엘리스' 종영 소감 남겨
  • 김갑찬 기자
  • 승인 2020.11.03 08: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갑찬 기자] 

배우 이다인, 드라마 '엘리스' 종영 소감 남겨

 

사진제공=9ato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9ato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다인이 ‘앨리스’ 종영 소감을 전했다.

 

 

SBS 금토드라마 드라마 ‘앨리스’가 지난 24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최종회를 마친 이다인은 25일 소속사를 통해 ‘사랑이 가득한 배우분들과 스탭분들 감독님들을 만나 행복했던, 행복만 남은 작품이었다’ 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도연이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또 다른 시간, 공간에서 또 다른 새로운 인물로 모두 함께 만나요’ 라며 시청자들에 대한 감사의 메시지도 잊지 않았다.

 

 

이다인은 ‘앨리스’에서 10 년 전 학창시절 진겸과의 첫 만남 이후로 성인이 된 지금까지 짝사랑을 이어오고 있는 인물 도연 역을 맡아 외로운 진겸 곁에서 항상 곁을 지키며 버팀목이 되어주는 해바라기로 활약했다.

 

 

특히, 이다인은 진겸과 태이의 관계에 대해서 질투하며 진겸에게 애교 작전을 벌이는가 하면, 술에 취해 라이벌인 태이와 노래를 부르고 함께 춤을 추는 등 깜직하고 발랄한 요즘 세대의 귀여운 연애표현과 방식을 현실감 있게 보여주면서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었다.

 

 

또한, 예언서의 행방에 대해서 계속 쫒아 다니는 진겸을 걱정하며 ’그냥 너 계속 좋아하게 할 수만 있게 해줘‘ 라며 건강히 자신의 곁에 있기만을 부탁하며 눈물 흘리는 이다인의 눈물 연기와 눈빛은 시청자들에게 도연의 진심을 전달하기 충분했다.

 

 

이다인이 드라마 ’앨리스‘를 통해서 보여준 어린 아이처럼 장난치는 여사친의 모습에서 점점 도연에게 있어서 진겸이는 어떠한 친구이며 존재인지를 표현해내는 섬세한 내면연기와 평행세계의 특성상 1인 다역을 하면서 같은 캐릭터에 대한 폭넓은 연기스펙트럼으로 시청자들을 드라마에 집중 시키게 만들기 충분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서 보여준 이다인의 새로운 발견으로 앞으로의 작품 활동에도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영이 2020-11-04 15:06:36
다인이 이쁘고 연기 너무 잘했어요^^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