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대표 록밴드 '글레이(GLAY)', 첫 내한공연 성황리 마쳐
日 대표 록밴드 '글레이(GLAY)', 첫 내한공연 성황리 마쳐
  • 손보승 기자
  • 승인 2019.07.02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손보승 기자]

 

日 대표 록밴드 '글레이(GLAY)', 첫 내한공연 성황리 마쳐
 
 
피알비즈 제공

 

일본의 전설적인 4인조 록밴드 ‘글레이(GLAY)’가 데뷔 25주년 기념, 첫 한국공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여전히 식지 않은 인기를 증명했다.
 
글레이는 지난 29일, 30일 양일간 서울 KBS 아레나에서 첫 내한공연을 개최하고, 오랜 시간 기다려 온 한국 팬들을 만났다. 이번 공연은 국내서 열린 첫 단독 콘서트로 일찌감치 티켓이 매진되며 콘서트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날 공연이 열린 약 2000석 규모의 공연장은 멤버들을 보기 위해 아침부터 발걸음 한 팬들로 열기가 가득했다. 이날 공연에서 테루(보컬), 타쿠로(기타), 히사시(기타), 지로(베이스), 4명의 멤버는 밀리언셀러를 기록한 ‘하우에버’(However)를 비롯해 ‘윈터, 어게인’(Winter, Again) 등을 부르며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멤버들은 서툴지만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연습한 한국어로 조금이나마 마음을 전했다. 콘서트를 찾은 팬들도 공연 내 일명 ‘떼창’ 부르며 멤버들의 마음에 화답했다.
 
마지막으로 글레이는 앵콜 곡으로 오랜 시간 기다려 준 팬들을 위해 하우에버(However), 저스트파인(JUST FINE) 등을 선사했으며, 팬들도 “와줘서 고마워”라는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를 들어 보이며 마지막까지 열정적인 무대를 보여준 멤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공연을 마친 글레이의 리더 타쿠로는 “한국팬들이 그 동안 우리를 얼마나 기다려 왔는지 그 마음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던 무대였다”고 평가하며,” 변함없는 사랑으로 기다려 준 한국 팬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도 “오랜 시간 기다려 온 만큼 정말 훌륭하고 멋진 무대였고, 마치 글레이의 음악을 처음 만나 열광했던 20년 전, 학창시절로 돌아간 것 같아 너무 행복하고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첫 내한공연을 성공리에 마친 글레이는 오는 7월 초 출국할 예정이며, 다음 달 2일, 57번째 싱글 앨범 'G4·V-Democracy 2019'로 팬들을 만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