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메이커] 제5회 ‘2019년 에델만디지털코리아 쇼케이스’ 개최
[이슈메이커] 제5회 ‘2019년 에델만디지털코리아 쇼케이스’ 개최
  • 김갑찬 기자
  • 승인 2019.06.1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갑찬 기자] 

제5회 ‘2019년 에델만디지털코리아 쇼케이스’ 개최

 

에델만코리아
에델만코리아

 

 

세계 최대 글로벌 PR 전문 기업 에델만코리아(사장 장성빈)는 다가올 2020년을 겨냥할 마케팅 제언과 트렌드를 제시하는 ‘2019년 에델만디지털코리아 쇼케이스(Edelman Digital Korea Showcase 2019, 이하 디지털쇼케이스)’를 오는 6월 19일(수)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풍요의 시대, 기회를 말하다 (The Era of Abundance - Finding Opportunities in Superfluity)’를 주제로 진행되는 제5회 디지털쇼케이스는 기하급수적인 기술 발전 영향으로 한층 성숙해진 시장에서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가진 오디언스, 그리고 그들과 소통해야 하는 브랜드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다룬다. 행사는 에델만 글로벌 임원진과 한국 지사 임원진의 발표로 총 세 파트로 구성된다.

 

디지털쇼케이스의 첫번째 세션은 에델만 APAC CEO 스티븐 키호(Stephen Kehoe, 7월 1일 부임 내정)가 ‘Abundance of Choices: Brand in Trust(선택의 풍요)’를 주제로 점차 그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브랜드 신뢰에 대해 다룬다. 두번째로 에델만코리아 디지털·브랜드 부문 총괄 박하영 부사장이 ‘Abundance of Tastes: Finding Opportunities amid a Superfluity of Options(취향의 풍요)’를 주제로 국내외 마켓 및 오디언스 트렌드를 발표하고, 마지막은 에델만디지털 글로벌 부사장 아담 허쉬(Adam Hirsch)가 ‘Abundance of Solutions: Cutting Through the Noise with Influencer and Performance marketing(기술의 풍요)’를 주제로 인플루언서 및 퍼포먼스 마케팅에 대해 다룰 예정이다.

 

에델만디지털코리아 박하영 부사장은 “한층 성숙한 시장에서 소비자가 다양한 선택지를 갖게 되면서 브랜드가 소비자의 마음을 얻기란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며, “Z세대가 중심이 되는 2020년 풍요의 시대와 이에 걸맞은 커뮤니케이션 전략이 필요하며, 이번 쇼케이스가 이러한 전략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 소감을 밝혔다.

 

에델만디지털코리아는 2016년부터 디지털과 브랜드 프랙티스를 통합해 ‘삼성전자’, ‘GS칼텍스’ 등 대기업의 글로벌 커뮤니케이션뿐 아니라, ‘SK텔레콤’, ‘페라리’, ‘라인프렌즈’, ‘캘리포니아아몬드협회’, ‘HP’, ‘썬키스트’, ‘바릴라’, ‘삼성LSI’ 등 국내외 기업의 캠페인 컨설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이번 디지털쇼케이스는 6월 19일(수) 14시 00분부터 17시 00분까지 공식행사가 진행되며, 에델만코리아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실시간으로 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