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메이커] 피싱걸스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 달구다
[이슈메이커] 피싱걸스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 달구다
  • 김갑찬 기자
  • 승인 2019.06.10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갑찬 기자] 

 

피싱걸스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 달구다

 

 

 

밴드씬에서 대세밴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피싱걸스가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 2차 라인업 명단에 올라 화제가 되고 있다.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궁극의, 최종의, 최고의란 뜻을 가진 ULTIMATE에 걸맞게 인디 뮤지션에서 장르를 넘나드는 오버까지, 락에서 EDM, 힙합까지 국내외 뮤지션들이 참가하는 국내 최고의 뮤직페스티벌이다.

 

펑크락퀸 피싱걸스는 독특한 보이스 컬러와 폭발적인 가창력의 비엔나핑거(기타,보컬), 파워풀함과 섹시함을 겸비한 오구구(드럼), 안정적이고 꼼꼼함을 갖춘 양다양다(베이스)로 구성된 여성 3인조 밴드이다. 또한 독특한 음악과 톡톡 튀는 가사로 대중을 압도하는 라이브 공연 무대로 홍대 밴드씬을 휩쓸며 공연 및 음악 관련 관계자들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할 정도로 무섭게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밴드이다.

 

이번 ’JUMF 2019’는 해외 뮤지션으로는 크리스천 메탈 밴드로 유명한 전설의 레전드 스트라이퍼(STRYPER 미국), 작년에 이어 두 번째 내한 공연을 하는 알마낙(ALMANC 독일), 강력한 가면과 헤어스타일이 특징인 자도닉(Zardonic 베네수엘라), 브로큰 바이 더 스크림(일본), 패스코드(일본), BRATS(일본) 등으로 라인업에 올렸다.

 

또 국내 밴드로는 대한민국의 국민밴드 YB, 이름만 들어서 설레이게 만드는 넬, 펑크락퀸을 외치는 피싱걸스, 피아, 로맨틱펀치, 네미시스, 해머링, 조문근밴드, 마틴스미스, 노이지, 악퉁, 토리밴드, 제이클레프, 크램 등이 무대에 오른다.

 

이에 피싱걸스의 비엔나핑거는 “드디어 페스티벌 무대 입성입니다. 정규발매 2개월 만에 라클데, 음악방송, 기획공연, 각종 페스티벌 무대에 오르게 되어 정말 영광스럽습니다. 이번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에서 펑크 정신이 살아있는 라이브 무대를 꼭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84일 전주로 많이 와주세요.” 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걸밴드 피싱걸스는 621일 충북 증평군에서 펼쳐지는 흥보놀보콘서트에 w24와 함께 흥겨운 무대가 예정되어 있으며 오는 76일 홍대 롤링홀에서 데뷔 6년만에 첫 단독콘서트를 펼칠 예정이다.

 

[사진제공- 부밍엔터테인먼트]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