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맛’에 이끌리고 싶다면? 고깃집 창업 브랜드 ‘여장군’ 추천
‘특별한 맛’에 이끌리고 싶다면? 고깃집 창업 브랜드 ‘여장군’ 추천
  • 김종우 기자
  • 승인 2019.04.1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돼지특수부위전문점 ‘여장군’, 그저 그런 고기 맛에 질린 소비자를 위한 최선의 선택

 

한국인들은 구이용 돼지고기 요리를 즐기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실제로 외국인들의 국내 체험 및 한식 관련 프로그램에서 늘 등장하는 아이템이 돼지구이요리다. 그만큼 국내를 대표하는 호불호 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요리로 각광받고 있다는 증거이지만 또 한편으로는 “내가 아는 그 맛”이라는 식상함을 떠올리기도 쉽다.

그래서 아무리 유행을 타지 않는 아이템이라도 불경기 여파, 과도한 외식 업체의 경쟁 등으로 고깃집 매장도 폐업 사례가 속출하는 중이다. 그렇다면, 이미 그 맛은 검증된 고기구이요리를 조금 더 색다르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이렇게 보다 ‘특별한 맛’에 이끌리고 싶은 이들에게 추천되는 고깃집 창업 브랜드가 ‘여장군’ 이다. 돼지특수부위점 ‘여장군’은 매장을 소개하는 수식어에 걸맞게 특별한 부위의 돼지고기 구이 요리를 통해 그저 그런 고기 맛에 질린 소비자들을 위한 최선의 선택지를 제공하고 있다.

돼지 머리 쪽에서 나오는 부위인 뽈살, 아구살, 뒷목살, 항정살을 비롯해 ‘여장군’에서만 즐길 수 있는 내장쪽 부위인 염통, 유통, 돈설, 오소리감투, 껍데기에 이르기까지 명칭부터 색다른 특별한 맛을 경험하기에 제격이다.

물론 워낙 생소한 부위이다 보니 간혹 내장 부위라는 거부감과 접해보지 못한 냄새 등으로 거리감을 두는 소비자가 있을 순 있다. 하지만 ‘여장군’은 이런 부분까지 고려해 자체 ‘특제 소스’를 개발, 냄새는 없애고 고기 맛은 더욱 살릴 수 있는 방안을 고안해 냈다.

이를 통해 처음 접하는 소비자는 물론, 한 번 ‘여장군’ 돼지특수부위 요리를 맛본 고객들은 그 매력에 빠져 단골 고객으로 이어지면서 매출 상승을 이루는데 주효한 역할을 담당하는 중이다.

또 ‘여장군’은 돼지특수부위전문점으로써 차별화된 특별한 고기 맛을 선사하고 있기도 하지만 주목 받는 외식 창업 아이템이기도 한 만큼 창업자를 위한 브랜드로 거론되기도 한다. 매장운영 및 조리 매뉴얼 교육 진행이 이뤄지고 매장 오픈 후에도 지속적인 사후 관리, 광고 및 홍보 활동 지원 등이 이뤄지는 것이 그 증거다.

특히 외식업 경력이 없는 초보 창업자의 경우, 오픈 초기부터 운영의 편의성을 높이는 동시에 돼지특수부위의 강점을 통해 폭넓은 고객층을 확보하면서 매출 상승을 이루는 등 안정적인 운영까지 가능한 대목이다.

‘여장군’의 관계자는 “돼지고기 구이 요리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 외식 메뉴이기도 하지만 그만큼 식상함을 느끼는 소비자가 많다”면서, “‘여장군’은 바로 이런 소비자들을 위해 뽈살, 아구살, 염통, 돈설, 오소리감투 등 다양한 돼지특수부위 요리를 선사하며 차별화되고 특별한 맛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를 통해 맛에 대한 경쟁력을 확보, 매출 상승을 이루면서 불황에도 신규 및 업종변경 창업을 문의하는 이들이 많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장군’은 브랜드 경쟁력을 입증하면서 강예빈, 정인영 트렌드 버라이어티 ‘유행통신’을 통해 매스컴에 소개되는 등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제사한 정보는 ‘여장군’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문의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