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안심하고 학교보내기운동 국민재단’ 이충호 이사장 취임
‘자녀안심하고 학교보내기운동 국민재단’ 이충호 이사장 취임
  • 손보승 기자
  • 승인 2019.02.20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손보승 기자]

‘자녀안심하고 학교보내기운동 국민재단’ 이충호 이사장 취임
 

 

‘자녀안심하고 학교보내기운동 국민재단’(이하 자녀안심재단)은 2월19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소재 재단 회의실에서 제4대 이충호 이사장 취임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자녀안심재단은 청소년 보호활동의 민간분야 확산을 위해 1999년 법무부의 허가를 받아 설립되었으며, 불우청소년 장학금 지원과 각종 법교육 사업을 실시하고 있는 비영리 법인이다.
 
이충호 신임 이사장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18년 간 검사로 재직하였으며, 2011년 5월부터 4년 간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이사장을 역임하며 갱생보호사업을 비약적으로 발전시킨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청소년 보호와 법교육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받고 있다. 이 이사장은 “그동안 쌓아온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청소년들을 범죄와 유해환경으로부터 보호하고 우리의 자녀들이 안심하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청소년 법교육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취임 일성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