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물원서 퓨마 1마리 탈출, 보문산 일원 주민 외출 자제 권고
대전동물원서 퓨마 1마리 탈출, 보문산 일원 주민 외출 자제 권고
  • 손보승 기자
  • 승인 2018.09.18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손보승 기자] 

 

대전 동물원인 오월드에서 18일 오후 멸종위기종 2급인 퓨마 한 마리가 탈출한 것으로 추정돼 당국이 생포에 나섰다.

대전시에 따르면 이날 우리에 있어야 할 퓨마가 보이지 않아 보문산 일원으로 달아난 것으로 보고 현재 금강유역환경청과 함께 행방을 쫓고 있다. 경찰 역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동물원 관계자는 "동물원 인근인 보문산 일원 주민은 외출을 자제하고, 시민들은 퇴근길에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