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부산시, 말레이시아 신시장 개척사업 추진
(종합) 부산시, 말레이시아 신시장 개척사업 추진
  • 김아현 기자
  • 승인 2018.09.04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아현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산테크노파크와 함께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수출컨소시엄사업단을 9월 3일부터 9월 8일까지 말레이시아로 파견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컨소시엄은 부산 지역 기계/바이오 분야 유망 중소기업 20개사와, 수출 전문기업 2개사를 2개 팀으로 매칭하여 구성하였으며, 말레이시아 3개 지역에서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그리고 11월에는 상담회 결과 수출계약 가능성이 높은 바이어를 국내로 초청하여 구매의사를 최종 결정지음으로써 일련의 사업이 마무리된다.

‘수출컨소시엄사업’은 민간주도 수출 인프라 확충을 위한 사업으로, 수출전문기업이 부산 지역 유망 중소기업을 선정하여, 실질적인 구매 바이어 발굴과 1:1비즈니스코칭 등 사전준비‧현지파견‧사후관리의 모든 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동 사업은 ‘17년도에 처음으로 시행하였으며, 25개사(기계부품15, 바이오헬스10)가 참여하여 아시아 3개국(말레이시아, 홍콩, 싱가포르) 바이어를 대상으로 총 289건 상담, 3천만불의 수출계약을 달성한 바 있다.

올해도 성공적인 사업성과를 거두기 위해 기계부품 수출컨소시엄에 참여하는 기업 10개사에 대해 페트로나스 벤더 등록을 위한 사전 교육 및 1:1 코칭을 지난 5월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바이오메디컬 수출컨소시엄 기업 10개사 또한 할랄 인증 및 한․아세안 FTA 인증 준비를 동시에 추진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말레이시아는 아세안지역 중심에 있는 지리적 이점과 개방적 비즈니스 환경으로 진입장벽이 낮고, 인구 규모에 비해 교역규모가 커 기술력을 갖춘 국내 중소기업들에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수출컨소시엄사업을 통해 부산 수출기업의 신시장 개척을 성공적으로 이룰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출처=부산광역시청)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