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결혼이주여성 신부전증 환자 새로 태어나다
(종합) 결혼이주여성 신부전증 환자 새로 태어나다
  • 김아현 기자
  • 승인 2018.08.30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김아현 기자] 필리핀에서 시집 와 신부전증을 앓았던 결혼이주여성 레르마피데리로씨가 28 전북대학교병원에서 신장이식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레르마피데리로씨는 당초 2월 중순에 신장이식 수술을 받을 예정했으나 공여자(필리핀 거주)와 수혜자가 자매라는 것을 증명하는 서류가 필리핀과 우리나라 사이에 일치되지 않아 국립장기이식센터의 이식 수술 허가 절차가 미뤄졌다.

레르마피데리로씨 자매는 유전자 검사를 통해 자매라는 것이 증명돼 이날 신장이식수술을 할 수있게 됐다. 레르마피데리로씨가 신장이식수술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지역사회와 남원시, 전북대병원의 도움이 컸다. 병원비 모금 행사에 각계에서 2,477만4,000원을 쾌척했다. 남원시는 긴급의료 지원비로 300만원을 전달했다. 전북대학교도 수술비의 일부를 지원해 주기로 했다.

레르마피데리로씨는“새 삶을 살 수 있는 기회를 준 동생에게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이 크다. 특히, 수술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 남원시민과 보절면민, 보절향우회 그리고 전북대학교병원 관계자분께 감사하다. 지금까지 받은 사랑의 마음 잊지 않고 더 크게 베풀고 봉사하며 살아가겠다.”고 말했다.

허관 보절면장은“많은 사람들이 바라던 신장 이식 수술이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빠앞으로도 희망을 잃지 않고 꿋꿋이 살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한편, 레르마피데리로씨는 보절면으로 시집와 시어머니와 남편,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다니는 두 자녀와 함께 오순도순 살고 있다.

(출처=남원시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70-8787-89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빅텍미디어 주식회사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정찬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issuemaker.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