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카쉐어링, 한강 숲 조성 행사
그린카 카쉐어링, 한강 숲 조성 행사
  • 박성래 기자
  • 승인 2013.05.15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카, 이산화탄소정화 및 생태계복원 위해 ‘그린카 숲 나무심기 행사’개최
[이슈메이커=박성래 기자]

□ 그린카, 이산화탄소정화 및 생태계복원 위해 ‘그린카 숲 나무심기 행사’개최

 

 

 

● 5월 11일, 한강시민공원 여의도지구에서 ‘그린카 숲 나무심기 행사’ 개최

 

● 고객과 그린카가 함께 이산화탄소 정화 및 생태계 복원하자는 취지

 

● 서울환경운동연합, 서울한강사업본부 공동 진행

 

● 그린카 회원 200 명이 참가하여 갯버들 7,30 그루 식재

 

● 한강 생태계 교육, 방송인 정가은(35)씨와 함께하는 식수 행사, 뒷풀이 등 다양한 이벤트 진행

 

● 그린카 주중 2시간 무료 이용권, 플라워백 기념품

 

  카쉐어링 서비스 기업 그린카는 지난 11일 한강시민공원 여의도지구에서 그린카 숲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그린카와 고객이 함께 이산화탄소 정화 및 생태계를 복원하자는 취지로 행사를 개최하였다.

그린카는 카쉐어링으로 CO2를 줄이는 효과가 있는 것과 같은 의미로 지난해부터 한강변에 나무심기행사를 해왔으며 금년에도 여의도 63빌딩앞 한강변에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생태계 전문가가 행사에 참여하여 참가자들에게 한강 생태계 환경에 대한 교육 및 올바른 식재 방법을 안내하였으며 방송인 정가은씨가 함께 참여하여 그린카 회원들과 함께 나무를 심는 다양한 체험 활동을 진행하여 관심을 끌기도 하였다.

또한 행사에 참가한 모든 그린카 고객들에게 그린카 주중 2시간 무료 이용권 및 플라워백 기념품을 증정하기도 하였다.

그린카는 국내 최초로 카쉐어링 서비스를 시작하여 현재 전국 12개 도시 420곳에서 카쉐어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카쉐어링은 현재 전세계 100만명이상이 자동차를 공동으로 이용하는 서비스로, 국내에서는 그린카가 서비스를 개시한 이후로 사용자가 급증하고 있다.

카쉐어링은 카쉐어링 자동차 1대로 15~20가구 이상이 함께 쓰게 되므로, 자동차 사용량을 줄여서, 캐나다 벤쿠버의 경우 연간 16만톤의 CO2를 줄였다고 발표한 바 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