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메이커] 아시안청년이 소개하는 영국문화 이야기
[이슈메이커] 아시안청년이 소개하는 영국문화 이야기
  • 박유민 기자
  • 승인 2018.06.05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메이커 = 취재/박유민 기자]

유투브 크리에이터 코리안빌리KoreanBilly(공성재)

영국 사투리 컨텐츠로 성공한 덕후되다

어떤 분야에 몰두해 전문가 이상의 열정과 흥미를 가지고 있는 사람(덕후) 이 성공하는 이른바 ‘덕후 성공’시대 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자신의 덕후 력을 마음껏 어필하는 크리에이터들이 늘어나고 있는 시점에, 영국과 영국문 화에 빠졌던 한 청년이 있었다. 대부분 의 한국 청년들처럼 취업준비를 하면 서 포트폴리오로 제출할 만한 컨텐츠 제작에 나섰다가 현재 구독자 9만명에 돌파하는 유투브 크리에이터 ‘코리안 빌리’로 활동하고 있는 공성재씨를 만나봤다. 


 

  • 유투브 크리에이터를 시작하게 된 동기가 있다면.

처음 영국문화에 대한 관심은 고등학교 때부터 시작됐다. 영국 언어와 문화 가 너무 좋아 혼자 공부 해왔던 게 올 해 10년을 맞이하며 누군가에게 도움 을 줄 수 있는 정도까지 성장했다. 방송이나 미디어 매체 쪽에서 일하고 싶은 생각을 늘 갖고 있었다. 이후 대학에서 방송부 활동을 하며 국장을 역임하기도 하고 영국으로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참 여하기도 하며 꾸준히 영국과 미디어 에 대한 관심을 가져왔다. 우연찮은 계 기로 유투브에 영상을 올렸던 것이 좋 은 반응을 얻게 되면서 영국 언어, 특히 ‘영국 사투리’라는 컨텐츠로 나만의 특 화된 컨텐츠 포맷을 잡게 됐다. 지금은 영국 문화를 알리는 메인 채널 한 개와 영국 언어와 악센트를 알려주는 채널 총 2개의 채널을 동시에 운영하고 있으 며 유투브 영상과 다양한 강연활동, 어 학관련 회사와의 협업 등을 통해 프리 렌서처럼 일하고 있다.

 

  • ‘코리안빌리’만의 경쟁력이 있다면.

영국 이미지를 떠올렸을 때 ‘코리안 빌리’를 떠올리게 된다는 것. 영국 영어, 특별히 사투리에 대해 컨텐츠를 제작하 는 사람은 여지껏 없었고 앞으로도 없을 것 같다. 또 외국에서 오래 생활했던 사람이 아닌 순수 한국인으로서 공부하 는 영어공부에 대해 알려줄 수 있으니 영어를 공부하는 한국인들에게 많은 공 감을 얻을 수 있다는 부분도 큰 강점이 다. 처음에는 어떤 사람을 벤치마킹해 야 할지도 몰랐고 함께 시장을 만들어 나가는 사람도 없었기 때문에 힘들었지 만 미래의 성공한 나를 목표로 삼아가고 있고, 어떤 분들에게는 제가 롤모델이 되기도 하니까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을 한다.
 

  • ‘코리안 빌리로 사는 삶’과 ‘공성재로 사는 삶’은 어떤 점이 다를까. 

‘영국을 좋아하는 친근한 청년’의 캐릭터가 강하다보니 카메라에서 모든 밝은 에너지를 쏟아내려고 애쓰 고 있다. 혼자 말 하면서 컨텐츠를 이끌어 가야하기 때문에 누군가의 선생님이기도 하 면서 웃긴 이야 기하는 친구 같 은 친근한 이미 지, 그러면서 방 송인다운 면모를 보여주기 위해 다방면으로 애쓰다 다시 공성재로 돌 아가려고 하면 힘이 빠지는 것 같다. 주 변 사람들과 있을 때는 낯도 많이 가리 고 차분해지는 편이다. 모든 크리에이 터의 고충이기도 하지만, 가면 갈수록 시간관리가 너무 어려워져서 모든 곳 이 다 업무하는 곳이 되어버리기도 한 다. 일을 하는 시간 외에도 컨텐츠에 대 한 생각은 끊임없이 하고 있다. 일이 끝나는 시점을 만들고 싶을 때는 일부러 지인들을 만나거나 고향을 내려가는 시 간을 만들어서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의 균형을 맞추고 있다.

 


외국인들과 함께 영국 문화를 소개하거나 영국 사투리를 알려주는 유투브 동영상을 제작하고 있다. ⓒyoutube 코리안빌리 캡처
외국인들과 함께 영국 문화를 소개하거나 영국 사투리를 알려주는 유투브 동영상을 제작하고 있다. ⓒyoutube 코리안빌리 캡처

나만이 할 수 있는 이야기로 오래가는 크리에이터 되고파 

그는 유투브로 영상을 제작하고 ‘영국 사투리’라는 컨텐츠로 BBC뉴스를 비 롯해 다양한 어학관련 행사에서 초청받 을 수 있었던 순간을 자신의 삶에 있어 가장 큰 이슈로 꼽았다. 그러면서 늘 피 드백해주고 있는 구독자들(빌리언즈)에 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 한국과 외 국의 사회적이고 시사성 있는 컨텐츠를 만들어 깊게 생각해볼만한 주제들과 메 시지를 알리고자 하는 생각도 드러냈 다. 만들기 까다롭고 예민한 소재지만 독자들과 함께 좋은 메시지를 나누고 싶고 시의성 있는 메시지로 함께 소통 하고 싶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최근 그는 영국에 오랜 기간 살면서 지역에 대 한 소개 영상이나 한국에 대한 소개, 영국 사람에 대해 소개하는 영상을 제작 하기 위해 영국을 방문할 계획을 가지 고 있다. ‘유행만 쫓아가는 사람보다 자 신만의 이야기를 가지고 오래도록 지속 되는 콘텐츠를 만드는 사람’으로 성장 하길 원하는 공성재씨의 말처럼, 크리 에이터라는 직업으로 자신의 스토리텔 링을 그려나가는 그의 모습을 보며 향 후 발전하게 될 온라인 플랫폼에 대한 방향성과 다양한 컨텐츠를 기대해보게 된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11, 321호 (여의도동, 대영빌딩)
  • 대표전화 : 02-782-8848 / 02-2276-1141
  • 팩스 : 02-2276-1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보승
  • 법인명 : 이슈메이커
  • 제호 : 이슈메이커
  •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1
  • 등록일 : 2011-07-07
  • 발행일 : 2011-09-27
  • 발행인 : 이종철
  • 편집인 : 이종철
  • 인쇄인 : 신진민
  • 이슈메이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이슈메이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